IFRS17의 여파? 실용적이고 대중적인 상품 출시

보험업계에서는 IFRS17의 도입을 앞두고 신상품을 연달아 출시하고 있습니다. 요즘 가장 자주 나오는 상품은 암보험인데요. 특히 생활자금형 암보험이 자주 보이는 편입니다. 진단비와 함께 매월 생활비를 지급하는 유형의 상품인데요. 삼성생명, 메리츠화재 등 주요 보험사에서 생활비를 지급하는 암보험을 출시하고 있습니다. 보험업계 관계자는 암을 치료하는 동안, 요양하는 동안 소득단절로 인해 장기간 대비가 필요하다며 이를 대비하기 위해 생활자금형 암보험이 인기를 끌고 있는 것이라고 분석했습니다.

 

변액보험도 점점 실속있는 상품들로 출시되고 있는데요. 한화생명에서는 한 가지 상품으로 두가지 형태의 연금을 가입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변액연금보험을 출시하였고 ING생명은 보험료에서 계약체결비용을 받지 않아 높은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는 변액적립보험을 선보였습니다. IFRS17의 도입으로 자본확충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서 요구자본 부담이 적은 변액보험이 속속 출시되고 있습니다.